아이디 비밀번호

logo

주소복사
2018.08.01 15:34

하루 한 장 080118

조회 수 49 추천 수 1 댓글 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카메라 장비 nikon
주제 풍경
DSC_19222.jpg

구포스 폭포,..아이슬란드 

  • profile
    흰나리 2018.08.01 20:34
    우와 헌여름에 시원합니다 다 얼어 붙었군요
  • profile
    아이조아 2018.08.01 20:39
    오랜만입니다 지운님 ..ㅎㅎ
    제가 갔을때는 비가 많이 와서 제대로 카메라를 들이대지도 못했는데
    제대로된 사진을 보니 반갑네요
  • profile
    stanley 2018.08.01 22:45
    고드름이 되어 버렸네요.
    그리고 저 밑바닥에서는 물이 흐르겠지요,
    자언의 아름다움을 봄니다.
  • profile
    철판 2018.08.02 00:19
    손이 시려워 어떻게 찍으셨을까???

    하드와 소프트 ( 물과 얼음 )
    웅장하고 화려한 멋진 장면입니다...
    감사합니다.
  • profile
    지운 2018.08.02 10:57
    아이조아 님 오랬만입니다 잘 내시는지요 부인께서도 많이 쾌차 하셨는지 궁금합니다
    제가 저 사진을찍을때는 얼마나 춥던지 렌즈에 물방울이 얼어 붙고 경통이 잘 돌지도 않았습니다
    심지어 삼가대도 얼어붙어 높이를 조절할수도 없었으니까요
    물기에 얼어붙어 간신히 찍었지요
    카메라 액정에 입김이 허였게 얼음이 끼어 난생 처음 장비의 소중함을 깨닫는 순간이였지요
    언제 기회가 되면 다시한번 함께 가길 희망 합니다 .....
  • profile
    JasonJKim 2018.08.02 15:23
    여름에 보기좋은 시원한 사진입니다.
    즐감하고 갑니다.
  • profile
    노뭘레인 2018.08.02 20:19
    아이스에이지의 한장면 같은...시원하다 못해 얼음이 얼어버리는 엄청 추운곳이로군요,,ㄷㄷ
    다 얼음인줄만 알았는데 자세히보니 물이 흐르네요. 장노출.ㅎㄷㄷ 정말 멋진 사진 귀한구경하고 갑니다.
  • profile
    새벽안개 2018.08.02 22:26
    이런 사진은 몇일전 푹푹 찔때 보여주셨어야지요.
    버기만 해도 시원합니다.

  1. 새들의 놀이 file

  2. 합창 file

  3. Apple Store file

  4. 하루 한 장 080218 file

  5. 귀요미..... file

  6. Life in Darkness file

  7. Super Macro file

  8. 하얗, 분홍 그리고 가시 file

  9. 올림픽 마운틴 file

  10. Idaho ( Shoshone Falls Park ) file

  11. 하루 한 장 080118 file

  12. Welcome to Nevada file

  13. 가을의 계절 file

  14. 무제 file

  15. 여름 file

  16. 꽃자루의 자태 file

  17. 하루 한 장 073118 file

  18. Oregon MT, HOOD file

  19. X file

  20. 야경 file

비추글 인기글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246 Next
/ 2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