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비밀번호

logo

조회 수 53 추천 수 0 댓글 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주제 주제갤러리

가는 곳 마다 불쑥 나타나  가슴을 쓸어내리게 한 눔들.......



L1080138.jpg



L1080278.jpg



L1080289.jpg



L1080655.jpg



  • profile
    특사 2018.10.09 10:14
    ㅎㅎㅎㅎ 먹을게 막 돌아다니네요..ㅋㅋㅋ 몇마리 잡아서 통구이를~~~~
  • profile
    새벽안개 2018.10.09 12:38
    저녀석 보기보다 고기도 야들 야들한게 맛이 엄청 좋다고 합니다. ㅎㅎ
  • profile
    철판 2018.10.09 12:37
    겉 모양은 우악스럽게 보이지만
    성격은 포악하진 않아 보입니다...
    문득 나타나면 가슴이 털컥 거리겠네요...
  • profile
    지운 2018.10.09 12:58
    도로 주변 에도 나타나나 봅니다
    준비 없이 마주 치면 깜작 놀랐 것 같아요 그런데 물기도 하나요 ?
    독성이 있으면 있는 대로 쏴 주겨야지 위험 할것 같아여
  • profile
    아이조아 2018.10.09 15:16
    호탤 주변에 널려있네요
    성격은 온순한것 같아요
    지나다 보니 풀 띁어먹고 있더란.....
  • profile
    노뭘레인 2018.10.09 14:30
    멕시코 인가요? ㅎㄷㄷ 정말 갑작스레 저런 동물이 나오면 깜놀하겠어요 ㅎㄷㄷㄷ
    녀석들 당황안하고 사진찍어달라고 포즈취하는거 같네요.^^
  • profile
    Maya 2018.10.09 16:43
    저도 아주 오래전 유카탄 반도의 Merida 란 도시 근처에서
    이넘을? 아주가까이서 목격을 한 경험이..
    사람만한 크기에 보자마자 소름돋고 머리카락이 하늘로 올라간 기억이..ㅎㅎ
    그런데 실제로 멕시코에선 이과나를 주제로한
    요리가 유명하기도 하다니 아이러니 합니다..ㅎ
  • profile
    JasonJKim 2018.10.09 19:11
    이구아나인가요?
    아 꿈에 안 나타났으면 합니다.
    진짜 사납게 생겨 보는 이로 하여금 놀라게 하겠네요.
  • profile
    stanley 2018.10.09 21:28
    맨 아래 사진은 그냥 않본것으로 해요.ㅅㅅ
  • profile
    YOLO 2018.10.10 08:50
    ㅎㅎㅎ 놀라셨겠어요

  1. 하루 한 장 101118 file

  2. 가을은 역시 가정의 달 ^^ file

  3. 비와빛 file

  4. 하루 한 장 101018 file

  5. 푸르스름 저녘하늘 아래에서... file

  6. 곤장좀쳐맞자.^^ file

  7. Snow, Ice, Water Board file

  8. 하루 한 장 100918 file

  9. 모닝글로리 file

  10. 나를 놀라게 하는............................... file

  11. 도마뱀과 나 file

  12. 간만에 조명 file

  13. 하루 한 장루 100818 file

  14. 아! 구질구질한 캐나다의 탱스기빙 데이 file

  15. Montlake 영도다리 file

  16. 우정 file

  17. 선베님 .. 그리고 회우님 ..감사 드립니다... file

  18. 하루 한 장 100718 file

  19. Scott Kelby's Worldwide Photowalk file

  20. 소녀 - B&W file

비추글 인기글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4 Next
/ 3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