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비밀번호

logo

주소복사
2018.12.18 12:33

나누고 싶은 사진이야기

조회 수 75 추천 수 0 댓글 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주제 주제갤러리


사진가들에게 너무나 좋은 이야기를 만나서

나누고 싶어졌습니다.

아래에 올린 글들은,첨부한 동영상의 이야기를 요약한 것입니다.


잘 아시다시피..

아는 것과 실행하는 것은 너무나 큰 차이가 있습니다.

어떤이는 이야기 한 구절을 만나서 홀연히 깨우치기도 하고

혹은,그냥 흘러 보내기도 합니다,

저는 이 글에서

"사진과 당신사이에 존재하는 "빛' 이라는 큰 울림을 담아 냈습니다,

시작합니다,




.


U0017006.jpg



좋은 사진이란 무엇인가..

상 받은 사진?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는 사진?    유명미술관에 걸린사진?



정답은 BLANK..



U0016907.jpg




사진가는 먼저 빛을 느껴야 한다.

의미는 나중에 생각해도 늦지 않다..






IMG_3459.jpg



사진가는 촬영이 끝이 아니다.

인화를 통한 해석이 남아있다..

아무것이나 찍는 사람에게 발견의 환희는 없다..




IMG_9846.jpg



불안하니? 명성이 없다고?

아무도 거들떠 보지 않을까봐?






U0017230-2.jpg





비싸고 유명한 사진보다

네 사진을 이해하는 독자를 만나는 삶이 더 낫지 않을까?

소수의 독자가 이해할수 있는 사진..





U0015678.jpg


바라 본다.

"나와 대상 사이에 존재하는 빛!!!"

작은 카메라를 집어든다.




U0010468.jpg



 과정이 어떻게 일어나는지 모른다..

앞으로도 알지 못하 길 바란다.

                                  필립 퍼키스 




  • profile
    JasonJKim 2018.12.18 16:25
    어디 전시회에 가서 보는듯한 느낌이네요.
    멋집니다. 부연글도요.
    동영상을 인상깁게 보았습니다.
    저도 배우고 싶은 부분입니다.
    즐감하고 갑니다.
  • profile
    youngkim 2018.12.19 13:35
    thank you, Jason 님.
    사진이 생활에 위로가 되기도 하지만..
    들어갈수록 참 어렵네요..
  • profile
    철판 2018.12.18 20:39
    이제 일년넌어 시작한 사진....
    아직은 어렵습니다....
    감사합니다.
  • profile
    youngkim 2018.12.19 13:37
    그저 많이 찍고
    다른 작가 사진 열심히 공부하는수 박에 없습니다.
    일주일에 한 200장 정도는 찍으시지요?
  • profile
    로렌 2018.12.19 05:31
    배트남인들의 박항서 감독에 대한 열광같은 youngkim에 매료하는 광팬입니다.
    일일이 댓글은 달지 못하지만 한컷한컷마다 디리 묵상하며 힐링을 많이 받습니다.
  • profile
    youngkim 2018.12.19 13:39
    하이고,,로랜님..
    그 말씀에 제가 과분하게 힐링 됩니다.
    로랜님이 근처에 있어야,, 소주라도 한잔 하는데..
    인도 보다 더 멀리 게십니다요..ㅎ.
  • profile
    작은나무 2018.12.19 14:00
    한참을 읽고 또 읽습니다. 매번 사진기를 들을때마다 되 뇌이는 질문들... 다시금 생각하게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profile
    youngkim 2018.12.19 15:39

    어렵습니다.
    어제 3~4 시간정도 다운타운에서 작업 햇는데.
    단 한 장면도 만들지 못햇습니다,..
    그저 열심히 해 보는 수밖애..

  • profile
    노뭘레인 2018.12.19 16:09
    저도 영킴님 팬입니다.^^
    저도 올려주신 사진과 글 . 몇번이고 봤습니다. 언제 한번 만나뵙고 영킨님께 사진얘기 듣고싶어지네요,^^
  • profile
    youngkim 2018.12.19 17:24
    고마워요..레인님.
    지난 11월 인도여행을 마치고
    서울에서 비슷한 취향의 중진사진가들과 삼벅사일동안 모탤 잡아 놓고
    사진 놀이를 햇어요..
    한마디로 사진에 미친 친구들 입니다.
    잘 때 만 빼고는 사진기 놓지 않는 답니다,

    기회 되면 소개해 줄게요..
    특히 서욹가게 되면 연락하세요.
    서울 사진가과 출사 한번 하세요.

  1. 그릇 file

  2. 시간이 참 빠릅니다 file

  3. 하루 한 장 121918 file

  4. 재향군인의날 2탄 file

  5. Music file

  6. 하루 한 장 file

  7. 나누고 싶은 사진이야기 file

  8. 하루 한 장 121718 file

  9. 하루 한 장 file

  10. 그대 는 S 라인... file

  11. 돌사진 스냅 file

  12. 흐~음.. file

  13. 낯선 곳에서 저무는 하루. file

  14. 비구상의 순간들 file

  15. file

  16. December file

  17. 아파트 file

  18. 아무말도 없이 file

  19. 중력 file

  20. 감사 드립니다.. 꾸~벅 (큰절 올립니다..)ㅎㅎ file

비추글 인기글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56 Next
/ 256